모스크바한국학교 ‘설날 맞이 행사’ 개최

모스크바한국학교에서는 지난 1월 27일(금), 한민족의 큰 명절인 설을 맞아 한복을 곱게 차려 입은 한국학교 학생들과 선생님들이 '설맞이 민속체험학습' 행사를 개최했다.
모스크바에서의 설날
출처 : 김원일

설날 행사에서 어린이들은 먼저 '설의 유래와 우리의 전통 세시풍속'에 대해 알아봤고 이어 남자와 여자의 한복 입는 법과 큰절하는 방법에 대해서 배웠다. 이를 통해 한국 학교 어린이들은 현대사회에서 차츰 잊혀져 가는 한국의 전통 문화를 다시 한 번 되새길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어린이들은 또 민속놀이 마당에서 윷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딱지치기, 비사치기, 사방치기 등 한국의 각종 전통 놀이를 직접 체험하고 조상들의 지혜와 슬기를 배울 수 있었다.

임옥례 교장은 “모스크바에서 한국의 설날을 기념하니 더욱 감회가 새롭다”며 “우리 어린이들에게 좋은 추억이 될 수 있을 것” 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제공: 김원일사진제공: 김원일졸업을 앞둔 김서이 어린이는 “한국학교에서 맞이하는마지막 설 잔치” 라며 학교 생활이 끝나가는 것에 아쉬움을 표하고 “ 멋진 설날 행사준비를 해 주신 교장선생님과 여러 선생님들께 감사드린다” 고 마음을 전했다.

사진제공: 김원일사진제공: 김원일

모스크바한국학교는 유럽 지역에 유일한 대한민국 교육부 인가 정식교육기관으로 한국교육과정을 기반으로 영어와 러시아어를 강화한 3중 언어교육을 중점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그리고 러시아 댄스, 미술, 테니스, 수영, 승마, 태권도 등 다양한 방과후 수업 등 풍부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우수한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학교로 이름이 높다.

>> 모스크바 한국학교의 추석맞이

 

+
Like us on Facebook